자유주제

자유주제 · 자유게시판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설 명절 쇠느라 고생한 아내를 베트남 다낭으로 여행을 보냈습니다.
꼭 설 명절 때문만은 아닙니다.
종갓집에서는 할 일이 참 많습니다.
제사 다 모시고,
시제도 제수음식을 아버지代 때만해도 종중에서 돌아가면서 준비를 했습니다.
저희집만해도 사촌들이 돌아가면서 제수음식을 준비를 했는데
어느날부터 오롯이 저희 차지가 되어버렸습니다.
제사 때나 명절 차례상 제수음식을 준비할 때는 큰며느리니까 당연히 준비를 했습니다.
8代, 7代, 6代, 5代, 고조 조상님들을 시제를 모실 때는 종중에서 돌아가면서 제수음식을 준비했었는데,
종중 인척들이 고향을 다 떠버리고,
아버지 형제분들이 다 돌아가시고 사촌 형제들도 고향을 떠나니 어쩔 수 없이 제가 차지하게 되었습니다.
비단 시제 제수음식뿐만 아니라 벌초도 제 차지가 되었습니다.
푼수같지만 제 아내는 일이 참 많습니다.
제 육남매 뒷바라지도 많이 한 셈입니다.
원래 저희 집이 어머니 때부터 조금은 유별난 셈이었습니다.
물론 제 아내보다 더 애쓰고 있는 며느리들도 많습니다.
올해도 작년에 고추장을 담아서 제 형제들과 아내 형제들한테 2.4k들이 꿀병으로 한개씩 담아서 10군데 다 나누었습니다.
작년에 고추장은 한해 걸러서 담근다고 했습니다.
그러더니 올해도 청국장 띄우고,
엿기름 길러서 또 커다란 다라이에 담갔습니다.
이번에는 맛벌이하는 형제들 네곳만 나눔을 했습니다.
된장도 대두 10k씩 2년에 한번씩 메주를 쑤어서 간장을 담급니다.
저희가 그 많은 된장을 다 먹을까요?
형제들한테 나눔이 많습니다.
저희집을 잘 모르시는 분들은 제가 완전 푼수다고 생각하실겁니다.
이러저러해서 애쓴 아내가 고맙고 감사한 아음은 늘 갖고 있는데 섣부르게 고밉다는 표현을 잘 못합니다.
크게 선물을 해본 일도 없는 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메이커있는 옷도 전혀는 아니지만 한번 사면 교복처럼 입곤 하였습니다.
원래 아내가 다낭을 가고 싶어 했는데 설 명절 3일전에 갑자기 다낭으로 가는 일정이 있어서 여행을 보내게 되었습니다.
몇년 전에는 추석 명절을 보내고 을릉도를 다녀왔는데 아내한테 조금을 수고한 댓가를 지불하는 것 같아서 좋더군요.
설 명절에 아이들이 내려왔습니다.
저는 손주가 좀 늦습니다.
큰 손주가 이제 열살로 초등학교 3학년에 올라갑니다.
또 손주자랑은 푼수라지만
그믐날 저녁을 먹으면서 "재현아. 할머니 해외여행 가신다"했더니,
망설임없이 즈네 엄마를 바라보더니 "엄마. 5만원만 빌려주세요. 집에가서 드릴께요"하더군요.
할머니 여행간다고 5만원을 용돈으로 드린겁니다.
그러면서 "할아버지"하면서 저를 쳐다보더니 "할아버지는 왜 안가셔요"하더군요.
저녁 밥상에서 한참 웃었네요.
어린아이가 어떻게 저런 생각을 했지?
저는 다낭을 다녀온지가 얼마되지 않습니다.
아내가 손주한테 5만원을 받으면서 "재현아. 할머니가 이돈 5십만원으로 만들어 줄께"흐믓해 하더군요.
이번 설 명절은 전주에서 차례를 모셔서 편안해서인지?
여느 때 명절보다 즐거운 명절을 보낸 것 같습니다.
오늘만큼은 제가 아내와 손주 자랑을 하는 푼수데기가 되었습니다.
설 명절 연휴가 끝나고 새롭게 하루 짧은 한주도 마무리되어 갑니다.
봄날이 올려면 문턱이 있겠지만 요즘 같으면 금방 올 것 같습니다.
Farmmorning
경기고양구마수 뻐어나갈 수
28년2~3월중 귀농.·
아주아주 잘 하셨어요.
1년마다 휴가를 보내주세요 ㅎㅎ
감사합니다. 수고했어요 👏 👏 👏 👏 👏 👏 👏 👏 👏 👏 👏 👏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감사합니다.
용기를 얻게 됩니다.
항상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경기고양구마수 뻐어나갈 수
28년2~3월중 귀농.·
동생 부인은 어느 공항이 가까이 있어요?
하노이공항?
다냥공항?
호찌민 공항?

베트남 🇻🇳 여행 ✈️ 가고싶어요.
하노이 또는 호찌민
함께 갈 분들 연락주세요.
4월1~6일, 5박6일. 85만원
전남곡성조용길
고향에 품으로 귀향·
형만 한 아우 없다는
말이 있듯이 각종 먹거리
많이 준비해 형제간
나눔 하시니 딱 맞는 말이며
많은 일 도맡아 하시는
부인께서도 대단하십니다.👍
경기연천김옥자
답변 고수
남들은 팔불출이라 하겠지만 옆지기한테는 어하둥둥 내사랑일겝니다
남들이 뭐라하면 어떤가요?
내 사람 내가 챙기다는데 ᆢ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고맙습니다.
건강하시기를 바랍니다.
경남진주부유단감11776
전혀 푼수가 아니십니다
박수를 보냅니다
저도 제사를 모셔서 그맘 잘압니다
친정에서는 종가집 장녀이지만
시집에서는 맏며느리네요
명절제사 포함 일곱번 모시다가
요즘은 간소하게 두분씩 합해서 모시고 명절제사는 안모시고
조상님 상만 간단하게 차립니다
형제들이 지방에 살다보니 당연히 음식준비 몫은 저 차지 이지요 ㅠ
준비하고 마무리까지 하고나면
허리.발뒷꿈치가 통증이 너무심해 이렇게 사는건 사람사는게 아니다 싶더군요 ㅠ
시제 모시는거도 그래요
저희는 대소가 어르신들 모여서 돌아가면서 음식준비 했는데 큰집들 여자분들은 얼굴도 안내밀고 준비하는건 마을에 사는 작은집 여자분들이 하네요
종중산을 팔아 나누니 다 나타나더군요 앞으로는 시부책을 만들어 참여하는 집과 안하는집 분리해서 나눠 주는게 좋겠다는
생각을 했답니다 (괴씸해서요) ㅎ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아고.
애쓰셨네요.
집안 일도 그렇고,격
친구들 모임도 저희가 서둘지않으면 나가질 못합니다.
오늘 아내가 돌아오는 날이라 청소기로 밀고,
밀대로 닦았습니다.
씽크대도 크린했네요.
격려해주심 감사드립니다.
항상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인천연수가인 5362
답변 고수
주말농부 10년차·
팔불출 푼수떼기 이게뭔 당나귀 뒷발질 하는소리래요 묵묵히 애쓰시는님 자랑할만 하지요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아고.
감사합니다.
삶이 늘 이렇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기를 바랍니다.
경북구미선영~~
농사초보 인생도 초보·
부러워요 남편사랑 듬뿍 받으시는 아내분이요^♡^ 하지만 표현하지않는 사랑은 사랑이 아니라지요 많이 표현해주셔요 아내분이 잘 아시게요 ~~~ 아내사랑가득 하신걸 저희는 알지만 아내분만 모르시면 서운해요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감사합니다.
오늘 돌아오는 날이라 청소도 했습니다.
삶이 다 그렀네요~
전북고창조미숙
본격 내농사 4년차~·
자랑 할만 하네요~~
아내 고생 알아주고, 가고싶은 여행도 보내 주시는 남편님도 최고시네요~~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고창분이시네요.
칭찬 감사합니다.
남원 산소에 제초제를 뿌리고 왔습니다.
많이 부족한 남편입니다.
이렇게 칭찬을 받으니 아내한테 잘 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경기김포귤31753
재현할머님너무부럽습니다. 저도종갓집맏며느리로 일년에제사아홉번, 구정,추석명절차례, 시제 ,열두번을 혼자서 다차려서 39년을 지내고있습니다. 여행 감히꿈도못꾸고있네요. ㅠ
언제나그런꿈같은날이 올까요. 이제는 다리가떨려서 기회가온다해도 못갈거 같네요. ㅠ
우리 아들며느리 한테는 이런 대물림 정말 끝내주고 싶습니다.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애쓰셨습니다.
저희도 자식들한테 제사와 시제, 차례를 대물림 없을거라고 다짐합니다.
저희 부친께서 98세로 생존해계셔서 아직은 어머니께서 하셨던대로 따라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제 몸 건강하심이 우선으로 하십시요.
편안한 저녁 보내시길 바랍니다.
충남서산김미영
열심히 사는 농부·
너무 잘 하고 계시네요
박수
짝짝짝
칭찬만이 최고의 힘이지요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감사합니다.
저흰 아들만 둘이랍니다.
딸 가진 지인들이 재미나게 보입니다.
이제부터라도 우리 둘 시간을 많이 가질려고 합니다.
여기에 걸맞지않은 글을 올렸는데 많이 격려해 주시네요.
건강하시긴 바랍니다.
경북칠곡이성민
답변 고수
5직2농·
다음엔 유럽 보내드리세요.
행복 하십시오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네.
같이 가야죠~
봄이 빨리 올 것 같습니다.
늘 좋으신 일만 있으셔서 웃는 날이 많으시길 바랍니다.
충북충주딸기16443
참대단하십니다
그렇게하기가 어려운데
정말보기좋습니다
늦었지만 새해복많이받으시고 좋은일만가득하시길기원드립니다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감사합니다.
이곳에 맞지 않는 메세지를 올렸는데
많이 격려해주셔서 힘이 납니다.
교직을 퇴직하고 텃밭농사가 11년째네요.
열심히 살겠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제주서귀포괸돌농원
잘하십니다.대단한거죠. 아무나하는게아니랍니다. 자랑잘하셨어요.
전북전주유일기
텃밭 농부·
고맙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