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댓글

강원동해고영희
저희도 가을엔 부직포 걷고, 지금은 비닐 걷었어요.